스코틀랜드, 학교 커리큘럼에 LGBTQ+ 역사를 추가한 세계 최초의 국가